NO.012 트럼본 벨 덴트수리

안녕하세요. 노나카뮤직하우스 코리아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수리는 금관악기(트럼본)의 벨 덴트 수리 입니다. 모델은 바하Tenor-Bass Trombone 인 “42BO”입니다. 케이스에 들어있는 상태로 충격이 가해져 벨의 가장자리가 찌그러진 상태로서, 금관악기에서는 가장 흔하게 일어나는 사고중 하나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벨이 커지면 커질수록 충격에는 더 약해지게 되므로 벨의 사이즈가 큰 베이스트럼본이나 프렌치호른은 소프트케이스의 경우 아주 약한 충격에도 간단히 벨이 찌그러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백팩이나 어깨에 짊어지는 타입의 케이스의 경우 운반시에는 특히 주의하셔야 합니다.

롤러와 금속해머를 사용하여 모양을 복원해 갑니다. 표면의 래커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요합니다. 구입한지 얼마 안 되어 외관은 깨끗한 악기였기 때문에 정성껏 수리하여 수리 흔적이 가능한 눈에띄지 않게 하였습니다.

수리가 완료되었습니다.  언뜻 보기에는 찌그러졌었는지 잘 모를만큼 잘 수리가 되었습니다.
참고가격:트럼본 벨 덴트수리 120,000(부가세별도), 납기 1-2일정도
정도에따라 견적은 다릅니다. 이 악기의 경우의 가격임을 참고해 주세요.
궁금하신 점은 문의 주세요.

2020.6.30  노나카뮤직하우스코리아

점장 김하니

기사나 사진의 무단도용을 금지합니다.